상단여백
HOME 환경 산업기술
녹색에너지硏, 농공산단 대상 에너지신기술 연구 활발
이정훈 기자 | 승인 2018.04.12 11:52
녹색에너지연구원의 농공산단 조감도

정부의 탈 원전·친환경에너지 정책 일환으로 재생에너지 3020정책 등 재생에너지 보급 및 에너지신산업 분야 육성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농공산단을 대상으로 에너지신기술 개발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특히, 에너지신산업기술 중 ‘마이크로그리드 기술’은 에너지의 공급과 수요를 관리하는 분산 전력망으로, 소규모 지역에서 전력을 자급자족할 수 있도록 해주는 재생에너지원과 에너지저장장치를 융·복합시킨 전력체계이다.

이 가운데 농공산업단지는 다양한 전력 소비패턴을 가지고 있어 에너지 프로슈머 기반 마이크로그리드 최적의 실증장소로 분석되고 있으며, 상호연동을 통한 산업단지 마이크로그리드 구축은 개별적인 공장의 이익을 창출할 수 있다.

이에 녹색에너지연구원(원장 김형진)은 산업통상자원부의 ‘농공산단용 마이크로그리드 스마트 운영 플랫폼 및 BM개발’ 실증연구과제를 광주·전남혁신도시 에너지밸리에 인접한 나주시 동수오량 농공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지난 2016년부터 수행하고 있다.

이번 실증연구는 시뮬레이션을 통해 마이크로그리드 최적 설계용량 도출 및 수혜공장의 전력사용량을 고려한 DC 배전망 구축과 ESS 용량을 분석해 설계된 동수오량농공산업단지 마이크로그리드에 태양광 600kWp, ESS 1,500kWh, 열병합발전(CHP) 100kW의 발전원을 설치 완료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를 통해 DC/DC 컨버터를 통한 ESS 연계망 접속, 에너지 저장을 통한 피크전력 25% 저감 및 CHP 구성을 통한 열 부하 에너지 절감 등의 효과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신재생에너지 발전 및 저장장치 뿐 아니라 전력예비율 유지와 전력거래를 위한 에너지관리시스템(EMS)을 적용시켜 농공산단 산업현장에서 생산되고 사용되는 에너지 정보를 연동, 수신정보의 정확한 관제 및 각 디바이스의 신속한 제어가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인다.

에너지 융합 스마트 산업단지 EMS 기반의 다중 마이크로그리드 구성으로 인해 전력거래 사업자에게도 수익 창출이 가능할 전망이다.

녹색에너지연구원은 올해까지 산업단지형 마이크로그리드 구축 및 운영을 완료하고, 구축된 마이크로그리드 활성화와 앞으로 신규 마이크로그리드 통합 연계운영을 위해 빅데이터, 클라우딩 시스템, 가상발전소 등을 적용하는 에너지 ICT 융합 비즈니스 모델 창출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고재하 에너지신산업융합연구센터 팀장은 “전력공유가 용이한 독립형 마이크로그리드 시스템 구축을 통해 단편적으로 보여지는 에너지 절감 뿐 아니라, 발전소 및 배전망 등의 설비 구축을 감소시켜 앞으로 마이크로그리드에 적용될 새로운 형태의 산업들이 더욱 많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저작권자 © 아시아에너지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 금천구 디지털로9길 47 한신IT타워 2차 1303호  |  전화 : 02-852-8445  |  FAX : 02-852-971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등록일자 : 2015.10.8  |  발행인/편집인 : 이승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범
Copyright © 2018 아시아에너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