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에너지산업 전력·원자력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대기환경 개선 대책 수립중부발전, ‘저탄장 및 회처리장 비산먼지 개선 분과위’ 개최
이정훈 기자 | 승인 2018.03.07 15:47
중부발전 본사 회의실에서 ‘저탄장 및 회처리장 개선 분과위원회’ 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대기환경 개선 대책을 수립했다.

중부발전은 7일 본사 회의실에서 보령발전본부 저탄장 및 회처리장 비산먼지 개선을 위해 객관적인 의견을 수렴하고자 지역주민 대표, 전문가, 환경단체 등 사외위원으로 구성된 분과위원회 착수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중부발전에서 보령발전본부 저탄장 비산먼지 저감대책 수립방향과 회처리장 비산먼지 영향조사 추진계획을 보고하고, 위원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위원들은 중부발전이 발전소 비산먼지 개선을 위해 지역사회와 소통의 자리를 마련한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회의가 진행되는 동안 많은 질문을 하는 등 깊은 관심을 보였다.

중부발전은 분과위원회의 정기적인 개최와 의견수렴을 통해 효과적인 비산먼지 저감대책을 수립·시행해 저탄장과 회처리장 운영에 대해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다.

중부발전은 미세먼지 감축을 위해 시행하는 석탄화력 성능개선사업에 대해 2017년부터 ‘찾아가는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왔다.

올해는 지역주민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대상지역을 보령시 전체로 확대 시행 중이며, 지난 2월 22일 대천 5동 주민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시행한 바 있다.

석탄화력 성능개선사업은 약 1조 8,050억원을 투자해 최적 환경설비를 구축하는 것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대기오염물질 발생량이 2025년에 2015년 대비 80% 감축이 예상된다.

또한, 2025년까지 5,000억원을 투자해 운영 중인 모든 옥외 저탄장을 111만톤 규모의 옥내 저탄장으로 교체, 저탄장 비산먼지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계획이다.

박형구 사장은 “앞으로도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지역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정보를 공유하는 등 지역사회와 함께 대책을 수립하여 시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저작권자 © 아시아에너지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 금천구 디지털로9길 47 한신IT타워 2차 1303호  |  전화 : 02-852-8445  |  FAX : 02-852-971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등록일자 : 2015.10.8  |  발행인/편집인 : 이승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범
Copyright © 2018 아시아에너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