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정책
글로벌 창업기업, 수출과 일자리 창출 성과 뛰어나기업 당 수출 약 35억원, 순 고용창출 7명 등 높은 실적 달성
이정훈 기자 | 승인 2017.08.07 11:10

창업초기부터 글로벌 틈새시장을 겨냥해 신속 출시하는 글로벌 창업기업들은 빠른 수출 증가뿐만 아니라 일자리를 창출에도 뛰어나다는 보고서가 발표돼 주목되고 있다.

산업연구원(KIET, 원장 유병규)은 ‘글로벌 창업기업은 수출뿐만 아니라 일자리 창출 성과도 우수’ 보고서에서 500개의 글로벌 창업기업의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7일 밝혔다.

조사 결과 글로벌 창업기업은 제품개발 초기부터 내수(12.8%)보다 글로벌시장(87.2%)을 목표로 한다는 응답이 압도적으로 높아 글로벌 창업 활동은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결과 글로벌 창업기업 당 평균 수출액(35억7,000만원)은 비 글로벌 창업기업(22억6,000만원)보다 큰 것으로 조사됐다.

글로벌 창업기업은 평균 고용이 설립당시 12명으로 출발한 후 7명을 추가 고용하는 등 일자리를 창출 성과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글로벌 창업기업의 성공 요인은 글로벌 혁신역량과 글로벌시장 지향성, CEO 역량이 핵심으로 꼽히고 있다.

이는 글로벌 창업기업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강한 신기술 속성(28.5%), 높은 핵심기술의 수준(80.0), 수출제품의 글로벌시장 확장성(4.0점) 등 우수한 혁신 역량이 선행돼야 한다는 것이다.

보고서의 저자인 이영주 박사에 따르면, 글로벌 창업기업들이 글로벌 히든챔피언의 DNA를 갖추고 있어 정책의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고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복잡한 절차와 외형적 실적의 입증이 중요한 현 지원 제도에서는 글로벌 창업기업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기 어려운 한계가 있어 이를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글로벌 창업의 핵심 성공 요인이 표출될 수 있는 글로벌 창업기업 육성 전용의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추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저작권자 © 아시아에너지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 금천구 디지털로9길 47 한신IT타워 2차 1303호  |  전화 : 02-852-8445  |  FAX : 02-852-971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등록일자 : 2015.10.8  |  발행인/편집인 : 이승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범
Copyright © 2017 아시아에너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